Back

ⓘ 고문간 는 668년 고구려가 망하자 고공의등과 함께 돌궐과 당나라로 이주한 유민이다. 그는 돌궐의 묵철가한의 사위가 되었으며, ‘고려왕 막리지’라 칭하여 졌다고 한다. ..


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ⓘ 고문간

고문간 는 668년 고구려가 망하자 고공의등과 함께 돌궐과 당나라로 이주한 유민이다. 그는 돌궐의 묵철가한의 사위가 되었으며, ‘고려왕 막리지’라 칭하여 졌다고 한다. 당나라 당 현종은 그를 좌위대장군 요서군왕에 봉하기도 했다.